송혜교 모독 온라인 채널 경고 조치 "어떤 매체들이?"

김경욱 기자 / 기사승인 : 2019-08-01 10:27:22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
송혜교와 관련된 강용석의 유튜브 방송을 보도한 9개 매체가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측으로부터 '경고' 조치를 받았다.

한국신문윤리위원회는 최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강용석의 유튜브 내용을 보도한 9개 매체에 대해 "송혜교에 대해 모욕을 준 측면이 있다"며 경고 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.

앞서 강용석은 지난달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'송중기 송혜교 박보검 모든 논란 총정리'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한 바 있다.

이 영상에서 강용석은 송혜교의 열애설과 관련해 여러 명의 남자 배우들이 모래 놀이를 하고 있는 합성 사진을 게재했다.

이 부분을 위 9개 매체가 그대로 보도하면서 이번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측으로부터 경고 조치를 받은 것.

이에 대해 한국신문윤리위원회 측은 "대중의 관심 대상인 연예인이라 하더라도 사생활을 희화화한 내용을 실어 당사자에게 모욕을 준 측면이 있다"고 밝혔다.

뿐만 아니라 강용석은 영상에서 송중기의 모래 놀이 차례 중 깃발이 쓰러지는 사진을 게재, 이를 해당 매체들이 보도한 것에도 문제를 삼았다.

한국신문윤리위원회 측은 "송중기를 패배 직전의 당사자로 묘사함으로써 '송중기가 망했다'는 것을 암시하는 매우 저속한 표현이라고 할 수 있다"며 "이렇듯 인권침해가 명백한 내용임에도 위 매체는 이 사진을 그대로 전재했다"고 설명했다.

 

[저작권자ⓒ 뉴스위즈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오늘의 이슈

뉴스댓글 >

주요기사

+

많이 본 기사

PHOTO NEWS

Monthly Issue

+

Weekly Issue

+

Daily Issue

+