캐서린 프레스콧 "매우 괜찮다고 생각했어"...헨리 돌직구 질문 눈길'

강기향 기자 / 기사승인 : 2019-08-08 10:46:21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
'나혼산' 헨리가 캐서린 프레스콧에게 돌직구 질문을 날렸다.

최근 방송된 MBC '나혼산'에서는 캐서린 프레스콧이 한국 음식을 맛보는 모습이 안방을 찾아갔다.

헨리는 캐서린 프레스콧과 한국 식당을 찾았다. 캐서린이 먹지 못하는 음식을 배려해 검색까지 해 친절하게 메뉴를 선정했고, 직접 밥을 비벼 캐서린에게 전달했다. 무지개 회원들은 음식을 먹여주기 전 헨리가 갖는 '콩콩콩 타임'을 기대했으나, 캐서린에게는 예외로 야유 받았다. 또 생선살까지 발라주는 자상한 면모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.

헨리는 캐서린에게 "나 진짜 궁금한 게 있는데. 우리 처음 봤을 때 솔직히 나 어땠어?"라고 물었다. 긴장한 표정의 헨리에게 캐서린은 "너 되게 괜찮다고 생각했어"라 말하며 웃어 헨리를 기쁘게 했다.

캐서린도 헨리에게 "너는 나 어땠어?'라 물었고, 헨리는 노래를 부르며 마음을 전했고, "정말정말 예쁘다. 그리고 확신 있어 보였어. 나는 그게 좋더라"라 말해 애틋한 분위기를 자아냈다.

 

[저작권자ⓒ 뉴스위즈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오늘의 이슈

뉴스댓글 >

주요기사

+

많이 본 기사

PHOTO NEWS

Monthly Issue

+

Weekly Issue

+

Daily Issue

+